갑자기 쏟아진 비에… 글러브 안 젖게 감춰야지



9일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와 캔자스시티의 경기가 열린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 9회 도중 비가 쏟아지자 세 명의 어린 팬이 이를 피하기 위해 관중석 계단을 오르…
기사 더보기


클릭! ☞정치 뉴스 정보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