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연경 “해보자, 후회 말고” 동료 다독여 30점 폭격… 도쿄서 日 울리고 8강 점프



“해보자.” 지난달 29일 열린 도쿄 올림픽 여자 배구 A조 예선 도미니카공화국과의 경기. 9-15로 패색이 짙었던 4세트 작전타임에서 주장 김연경(33)은 이같이 소리쳤다. 손…
기사 더보기


클릭! ☞정치 뉴스 정보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