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학폭 논란’ 이재영·이다영 복귀하나…선수등록 시도



‘학교 폭력’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팀을 떠난 프로배구 흥국생명의 이재영·이다영(25) 쌍둥이 자매가 코트로 복귀할 전망이다. 김여일 흥국생명 단장은 22일 한국배구연맹(KOV…
기사 더보기


클릭! ☞정치 뉴스 정보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