36세 이적생의 하프 시즌…이용규 “후배들 보며 많이 배웠다”



지난겨울 한화 이글스에서 방출되며 야구선수의 삶이 끝날 지도 모른다는 이야기까지 들어야했던 이용규(36)는 다행히 키움 히어로즈에 입단했다. KBO리그에서 ‘가장 젊은 선수들이 …
기사 더보기


클릭! ☞정치 뉴스 정보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